당뇨망막병증

당뇨병의 치료법이 향상됨에 따라 당뇨병 환자의 수명이 연장되어 당뇨병으로
인한 합병증의 발생빈도는 그 전보다 증가 하였습니다. 당뇨병성 망막증은 당뇨병이
전신질환으로서 말초혈관의 순환에 장애를 줌으로서 나타나는 질환의 일종입니다.
즉 당뇨병에서 생기는 신경장애와 신장질환이 모두 이러한 순환장애로서 일어납니다.
당뇨병성 망막증은 비증식성 망막증과 증식성망막증으로 나뉘어지며 망막증의 정도는 당뇨의
이병 기간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데 당뇨병이 생긴 후 15년에서 20년이면 거의 모든 환자에서 당뇨병성 망막증이 생깁니다.

물론 당뇨조절을 적절히 하지 않는다면 그 발현시기는 더욱 빠르게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망막증은 말초혈관의 순환장애가 생기고 , 혈관벽의 이상이 생김으로서 정맥확장, 소혈관루, 점상 출혈, 삼출물의 침착 등이 나타나게 되는데 이를 비증식성 망막증이라 합니다. 이러한 현상이 지속되고 혈관장애가 계속되면 망막의 여러부위에 산소결핍 부위가 많이 생기게 됩니다. 그러면 우리몸은 산소의 공급을 원활히하여, 세포의 질식을 막으려고 하게 됩니다. 이러한과정에서 망막에서는 산소결핍 부위로 영양을 공급하기 위해 새로운 혈관이 자라게 되어 증식석 망막증이 나타나게 되는 것입니다. 신생혈관은 결국 정상적인 혈관이 아니므로 자꾸 터지게 되고 신생혈관을 따라서 새로운 섬유성 물질이 자라고 이것이 또 혈관을 잡아 당겨서 출혈을 일으키게 되어 결국 실명하게 됩니다.

따라서 당뇨병성 망막증의 치료목적은 이러한 신생혈관의 증식을 예방하고 또한 이미 생긴 혈관을 위축시킴으로서 중심시력을 보호하는데 그 목적이 있습니다. 즉 레이저광 응고술로서 산소결핍 부위의 망막을 지져 망막의 기능을 없애 그 부위로의 산소공급을 최소화하여 신생혈관의 증식을 억제하고 아직 건강한 망막에 많은 산소를 공급하여 망막의 기능을 보존하는 것입니다.

시력장애등의 증상이 나타난 후에는 이러한 예방적인 조치를 취할 수 있는 시기를 지나치는 수가 많음으로써 당뇨병을 오래 앓고 있던가 당뇨조절이 잘 안되는 경우에는 반드시 안과에서 안저검사를 받아 봄으로서 조기에 망막증이나 백내장을 발견하여 적절한 조치를 취함으로서 실명되는 것을 막아야 할 것입니다.

당뇨병의 치료법이 향상됨에 따라 당뇨병 환자의 수명이 연장되어 당뇨병으로 인한 합병증의 발생빈도는 그 전보다 증가하였습니다. 당뇨병성 망막증은 당뇨병이 전신질환으로서 말초혈관의 순환에 장애를 줌으로서 나타나는 질환의 일종입니다. 즉, 당뇨병에서 생기는 신경장애와 신장질환이 모두 이러한 순환장애로서 일어납니다.

당뇨병성 망막증은 비증식성 망막증과 증식성망막증으로 나뉘어지며 망막증의 정도는 당뇨의 이병 기간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데 당뇨병이 생긴 후 15년에서 20년이면 거의 모든 환자에서 당뇨병성 망막증이 생깁니다. 물론 당뇨조절을 적절히 하지 않는다면 그 발현시기는 더욱 빠르게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망막증은 말초혈관의 순환장애가 생기고 , 혈관벽의 이상이 생김으로서 정맥확장, 소혈관루, 점상 출혈, 삼출물의 침착 등이 나타나게 되는데 이를 비증식성 망막증이라 합니다. 이러한 현상이 지속되고 혈관장애가 계속되면 망막의 여러부위에 산소결핍 부위가 많이 생기게 됩니다. 그러면 우리몸은 산소의 공급을 원활히하여, 세포의 질식을 막으려고 하게 됩니다. 이러한과정에서 망막에서는 산소결핍 부위로 영양을 공급하기 위해 새로운 혈관이 자라게 되어 증식석 망막증이 나타나게 되는 것입니다. 신생혈관은 결국 정상적인 혈관이 아니므로 자꾸 터지게 되고 신생혈관을 따라서 새로운 섬유성 물질이 자라고 이것이 또 혈관을 잡아 당겨서 출혈을 일으키게 되어 결국 실명하게 됩니다.

따라서 당뇨병성 망막증의 치료목적은 이러한 신생혈관의 증식을 예방하고 또한 이미 생긴 혈관을 위축시킴으로서 중심시력을 보호하는데 그 목적이 있습니다. 즉 레이저광 응고술로서 산소 결핍 부위의 망막을 지져 망막의 기능을 없애 그부위로의 산소공급을 최소화하여 신생혈관의 증식을 억제하고 아직 건강한 망막에 많은 산소를 공급하여 망막의 기능을 보존하는 것입니다.

시력장애등의 증상이 나타난 후에는 이러한 예방적인 조치를 취할 수 있는 시기를 지나치는 수가 많음으로써 당뇨병을 오래 앓고 있던가 당뇨조절이 잘 안되는 경우에는 반드시 안과에서 안저검사를 받아 봄으로서 조기에 망막증이나 백내장을발견하여 적절한 조치를 취함으로서 실명되는 것을 막아야 할 것입니다.

 

망막혈관폐쇄증

망막혈관 폐쇄증은 망막동맥이 막히는 것과 정맥이 막히는 두가지 형태가 있습니다.통증없이 갑작스런 시력장애가 오는 것이 큰 특징이며 경우에 따라서는 유리체 출혈이 동반되어 눈 앞에 어른거리는 물체가 보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망막 혈관 폐쇄는 주로 동맥경화로 인하여 혈관내에 침착해 있던 찌꺼기가 떨어져 혈관을 돌다가 찌꺼기보다 작은 혈관을 통과하지 못하고 혈관을 막음으로써 생기게 되며 고혈압,당뇨병 또는 심장질환이 있는 환자에게 흔히 일어납니다.
 

 

중심성 망막증

망막 색소 상피의 결손으로 혈관으로 부터 새어나온 물이 망막에 고여 시력장애를 일으키는 중심성 망막증은 갑작스런 시력장애와 더불어 물체가 휘어보이며 물체의 크기가 작아져 보이는 현상이 나타나게 됩니다.또한 어떤 물체를 주시하면 보고자 하는 부위는 흐리게 보이고 주변의 물체는 오히려 깨끗하게 보이는 현상이 나타납니다.

정신적, 육체적 스트레스나 피로가 병의 원인이 되며 커피와 담배가 악화 시키기도 합니다. 대개 3개월에서 6개월이 경과되면 저절로 회복되지만 재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확실히 진단하고 앞으로의 치료방침을 결정하기 위해서 형광안저촬영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현광안저 촬영상에 나타난 새는 부위를 레이저로 응고시켜 새는 부위를 막는 레이저 치료는 환자의 사정에 따라 치료시기를 결정하는데 너무 시기가 늦어지면 효과가 없을 수도 있고, 새는 부위의 위치에 따라서는 레이저치료가 불가능한 경우도 있습니다.
 

망막박리

 망막박리란 망막이 제위치에 있지 못하고 여러가지
  원인으로 유리체쪽으로 떨어져 나와 시커먼 커튼처럼
  내려와 가리는 현상을 말합니다.
  망막에 구멍이 생기거나 당뇨병성 망막증 등의 망막질환
  에서도 생길 수 있습니다. 레이저 광응고술 및 수술을
  해주어야 하며 수술 후에도 세심한 주의와 계속적인
                                                                                       치료를 필요로 합니다.

 

레이저 광 응고술(Argon Laser Photocoagulation)

 당뇨병성 망막증, 망막혈관 폐쇄, 중심성 망막증, 망막박리 등의 망막질환의 치료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며 레이저 광선을 이용하여 원하는 망막의 조직만을 선택적으로
  파괴함으로써 시력회복을 촉진시키고 심각한 합병증으로 발전하는 것을 줄여주는
  치료입니다.



효과

피가 통하지 않아 제 기능을 하지 못하는 망막부위를 파괴시켜 남아있는 망막부위의 혈류를 증가 시킴으로써 망막부종 등의 회복을 촉진합니다.

죽어있는 망막부위로 부터 나오는 신생혈관 유도물질의 분비를 억제시켜 심각한 후유증인 녹내장, 초자체 출혈, 증식성 망막증 등의 빈도를 줄여줍니다.

망막박리 등의 질환에서 망막과 맥락막과의 유착을 유발하여 망막의 고정에 기여합니다.

망막의 영양 및 대사과정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망막색소상피의 재생에 영향을 주어 중심성 망막증 등의 회복을 빠르게 하고 재발을 줄여줍니다.

합병증

심각한 합병증은 드물고 간혹 레이저치료 직후 초자체망막 출혈이 생기는 수도 있으며 치료 도중 안구의 경미한 통증을 느끼는 분도 있습니다. 이외에도 드물게 각막혼탁, 홍체염, 백내장 등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레이저 치료를 받고 나면 일시적으로 시력이 1-2줄 정도 감소하는데 대개 수주일내로 회복이 됩니다. 또한 치료를 받은 부위에 암점(안보이는 점)이 생기기도 하는데 이 때문에 침침하다고 느끼기도 합니다.

레이저 치료를 받는다고 병세가 금새 호전되는 것은 아니며 망막신생혈관의 경우 1-2개월, 망막부종의 경우 3-6개월이 지나야 회복이 됩니다. 따라서 이 치료는 시력회복이 목적이 아니라, 향후 생길 수 있는 합병증을 막고 심한 시력상실을 막기 위한 치료입니다.